군포 > 생활·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 재난취약계층에 안전점검 지원
600가구 대상··전문기관 위탁 관리로 안전성 제고
 
이수리 기자   기사입력  2020/11/17 [00:54]

군포시는 11월 16일 관내 재난 취약계층 600가구에 대해 전문기관 위탁으로 재난 예방장비 설치와 점검 지원을 했다고 밝혔다.

 

지원 내용은 군포소방서의 화재 안전검검과 소화기 공급, 한국가스안전공사의 가스 안전점검 및 타이머콕 설치, 한국전기안전공사의 전기설비 안전점검과 보수 등이다.

 

지원 대상은 소방과 전기, 가스 등 3개 분야 각각 200가구씩 모두 600가구이며,  시는 이번 지원 사업을 위해 지난 5월 군포소방서 등 3개 전문기관과 협약을 체결했다.

 

군포시 서운교 재난안전과장은 “겨울이 되면 전기와 가스 사용이 늘어나는 만큼, 재난취약계층의 안전 확보가 시급한 과제”라며, “전문기관의 위탁관리로 안전 점검의 신뢰성을 높였다”고 말했다.

 

군포시는 지난 2013년부터 해마다 소방 등 3개 분야에 걸쳐 취약계층 안전 관리 사업을 시행해왔으며, 지난해에도 모두 380여 가구에 대해 지원했다.        

    

▲ 군포시, 재난 취약가구 안전 점검 (사진=군포시)  © 군포시민신문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1/17 [00:54]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