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지원 '미래도시지원센터' 1호 군포에 개소

5개 신도시 최초 군포서 국토부장관, LH대표 현판식 가져

이수리 기자 | 기사입력 2024/02/01 [08:27]

정부 지원 '미래도시지원센터' 1호 군포에 개소

5개 신도시 최초 군포서 국토부장관, LH대표 현판식 가져

이수리 기자 | 입력 : 2024/02/01 [08:27]

군포시(시장 하은호)는 1월 30일 5개 신도시 중 최초로 '미래도시지원센터'(이후 센터) 개소식을 열었다.

 

개소식에는 하은호 군포시장과 박상우 국토교통부장관, 이한준 LH 사장, 김용석 산본 총괄기획가, 국토부 도시정비준비단장, 산본 주민대표 등이 참석했다.

 

▲ 11단지재건축추진위원장, 이한준 LH사장, 박상우 국토부장관, 하은호 군포시장, 김용석 산본총괄기획가, 13단지재건축추진위원장 등이 개소식에 함께했다. (사진=군포시)  © 군포시민신문

 

센터는 국토교통부, 한국토지주택공사(LH), 한국부동산원 등이 지난 10일 발표한 '주택공급 확대방안'의 후속조치로, '노후계획도시 정비 특별법'에 따른 노후계획도시정비사업 및 '도시정비법'에 따른 재개발·재건축사업의 추진을 지원하기 위해 설립됐다. 센터는 총 9곳에 우선 설치한다. LH는 노후계획도시 정비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산본·분당·일산·평촌·중동 등 1기 신도시 5곳에 센터를 설치하고, 부동산원은 일반 재개발·재건축 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서울·세종·광주·부산 등에 센터를 설치한다.

 

이날 박상우 국토부 장관은 "10일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주택공급확대방안' 발표의 첫 걸음이 '미래도시지원센터'다. LH가 상주하며 센터가 정비사업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하은호 군포시장은 "노후도시정비특별법을 전국 최초로 주장하고 취임 1호 결재로 주거환경개선지원팀을 만들고 주거정비지원센터를 만들었다"며 "정부의 주거개선 지원의지를 살려 현장에서 실현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H에서 운영하는 군포의 센터는 노후계획도시 정비사업을 추진하고자 하는 지자체·주민들을 대상으로 주민설명회 및 전화상담을 진행한다. 컨설팅을 원하면 예약신청 후 대면상담도 가능하다. 기본계획 수립 이전에는 특별법 유형별 사업방식과 사업 착수 가능성 등에 대한 기본 컨설팅을, 수립 후에는 구체적인 사업구상 분석과 향후 사업 추진 절차 등에 대한 심층 컨설팅을 제공한다.

 

# 독자가 내는 소중한 월 5천원 이상의 자동이체 후원은 군포시민신문 대부분의 재원이자 올바른 지역언론을 지킬 수 있는 힘입니다. 아래의 이 인터넷 주소를 클릭하시면 월 자동이체(CMS) 신청이 가능합니다. https://ap.hyosungcmsplus.co.kr/external/shorten/20230113MW0S32Vr2f 

* 후원계좌 :  농협 301-0163-7925-91 주식회사 시민미디어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사진기사
메인사진
(사)자연과함께하는사람들 제9차 정기 총회 열려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