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드론 영상 자체 제작으로 3년간 예산 40억 원 절감

드론을 활용한 스마트한 경기실현을 위해 전담 기구 신설 검토

김나리 기자 | 기사입력 2022/01/19 [08:18]

경기도, 드론 영상 자체 제작으로 3년간 예산 40억 원 절감

드론을 활용한 스마트한 경기실현을 위해 전담 기구 신설 검토

김나리 기자 | 입력 : 2022/01/19 [08:18]

경기도는 드론(무인비행장치) 촬영 전문가로 구성된 전담부서를 활용해 도정 업무에 필요한 드론 영상을 자체 촬영·제작해 3년간 예산 약 40억 원을 절감했다고 1월 19일 밝혔다.

 

도는 2018년 5월 초경량비행장치 조종자격을 소지한 전문가 4명을 채용하고 토지정보과 공간정보드론팀을 드론 촬영 전담부서로 지정했다.

 

이에 공간정보드론팀은 지적재조사사업, 안전관리 등 도정 업무를 위해 각종 드론 영상을 직접 촬영·제작하고 있다. 드론 영상의 용역단가가 일반 동영상 건당 100만 원, 3차원 영상(정사 영상) 건당 530만 원 수준으로, 공간정보드론팀이 2019~2021년 촬영·제작한 1,494건으로 예산 40억4,600만여 원을 절감한 셈이다.

 

지난해 535건의 영상을 업무별로 보면 ▲지적재조사사업 등 지적업무(32.1%) ▲도시계획위원회 등 각종 위원회 심의자료(24.5%) ▲그린벨트 불법행위 단속(23.9%) ▲하천과 도로 사업지 관리(13.6%) ▲구조물 안전 점검(0.4%) 등의 순이다.

 

도는 드론을 다양한 도정 업무에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용 분야 발굴 및 업무지원기관 확대 ▲운영자 안전교육 강화 및 자격취득 지원 ▲촬영신청 절차 간소화 및 영상 공동 활용 플랫폼 개발 ▲민관협의체 구성 및 경진대회 개최 ▲시군 드론 담당 공무원의 업무역량 향상 및 안전사고 예방 교육 지원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권경현 경기도 토지정보과장은 “도정 업무 수행에 필요한 드론 영상을 적기에 제공할 수 있도록 전담 기구 조직 및 인력 충원을 검토하고 있다”며 “드론을 활용한 선도적인 사업을 추진하는 등 스마트한 경기도정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개최된 ‘공공분야 드론 경진대회’, ‘산업드론 챔피언십대회’에 참가해 모두 우수상을 받았다. 2020년 개최된 ‘산업드론 챔피언십대회’에서는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드론을 이용한 영상 제작 (사진=경기도)   @ 군포시민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 밤길 어린이 지키는 '노란 요정'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