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생활·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 접종 완료자 테이블 표지판 배포
관내 일반음식점·제과점 등에 업소당 2개씩 배포
 
이수리 기자   기사입력  2021/09/10 [11:21]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의 잦은 변경으로 일선 현장에서 혼란이 발생하자, 군포시는 예방접종 완료자가 포함된 테이블임을 알리는 표지판을 제작해 배포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백신예방 접종자를 포함해 3명 이상이 앉아있는 테이블을 보고 방역수칙 위반이 아닌가 하는 민원신고가 잇따르면서 지역 내 음식점 등 영업주들이 애로를 겪고 있다”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 예방접종 완료자가 포함된 테이블임을 알리는 표지판을 제작해 배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표지판은 일반음식점 2,279개소, 휴게음식점 590개소, 제과점 73개소 등 총 2,942개소에 설치된다. 시는 안내표지판과 표지판 꽂이 총 5,000세트를 제작해 업소당 2세트씩 배포하고 있다.

 

각 업소에서는 QR코드에 기재된 표기사항, 접종 완료 메시지, 접종 완료 증명서 등을 통해 이용객의 백신접종이 확인될 경우, 이를 알리는 표지판을 해당 테이블에 설치하게 된다.

 

한대희 시장은 “잦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일반음식점 등 식품접객업 영업손실이 크고 이로 인해 지역경제가 침체하고 있다”며, “자영업자를 위한 지원책 마련과 예방접종을 마친 이용자의 안전한 업소 이용을 홍보하는 등 일상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접종 완료자가 포함된 테이블임을 알리는 표지판 (사진=군포시)  © 군포시민신문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9/10 [11:21]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