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생활·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 공무원 투신 사망, 사고 경위 수사 중
경찰이 군포시청 압수수색하는 당일 … 유서 미발견
 
김정대 기자   기사입력  2021/04/01 [01:49]

군포시청 간부 공무원 A(50) 씨가 지난 3월 31일 오전 11시 10분즘 숨진채 발견됐다. 

 

공무원 A씨는 근무지인 군포시 수도사업소 인근의 한 아파트 옥상에서 추락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이날 오전 9시 30분께부터 군포시청 간부 공무원의 내부 정보를 이용한 부동산 투기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 시청사 등에 압수수색을 벌인 가운데 A씨의 사망소식이 전해지자 이번 수사의 관련자가 아니냐는 세간의 의혹이 일기도 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유서는 없어 주변 CC(폐쇄회로)TV 영상 등을 토대로 A씨가 옥상에서 투신 한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경찰 등에 따르면 A씨는 군포시 내부 정보를 이용한 부동산 투기와 관련해 수사 대상자가 아니며 정확한 사고 경위에 대해서는 수사가 더 필요한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군포수도사업소 사진출처: 두산백과 다운로드   © 군포시민신문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4/01 [01:49]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