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행정·정치·시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 대야미공공주택지구 공무원 투기 의혹
공식 발표 전 개발 계획 입수해 매입 의혹
 
김정대 기자   기사입력  2021/03/19 [00:14]

군포시 전직, 현직 공무원이 대야미 토지 매입 후 공공주택지구 개발 예정부지가 되어 내부 정보를 이용한 부동산 투기의혹이 제기됐다. 

 

지난 3월 18일 군포시와 관계자들에 따르면 시 전직 공무원과 현직 공무원 부인을 비롯 법무사, 세무사, 전 공공기관 직원 등 5명이 공동 명의로 둔대동 149-1일원 2개 필지 2천235㎡를 2016년 11월 농협 군포시지부에서 8억4천만원을 대출받아 14억8000만원에 매입했다. 당시 관련 공무원 가씨는 시 지구단위팀장으로 근무한 것으로 알려 졌다. 

 

이들이 매입한 토지를 포함 한 대야미 일대는 1년이 채 지나지 않아 2017년 8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국토교통부에 공공주택지구 지정을 제안했으며 이후 2018년 7월 국토교통부는 이곳을 공공주택지구로 지정했다.

 

이어 2019년 12월 지구계획 승인 절차까지 마무리했으며 이들이 매입한 토지는 LH 토지수용 계획에 따라 2020년 1월께 보상을 받은 상태다. 

 

이를 두고 당시 개발 관련 부서에 근무하던 관련 공무원 가씨가 개발 계획 정보를 사전에 입수해 토지를 매입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관련 공무원 가씨는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으며 지인들과 농사를 짓기 위해 공동 매입했다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소식을 접한 대야미 한 주민은 "수년 전 군포시 공무원 등이 대야미 일대의 맹지를 사들인다는 소문이 있었는데 결국 공공주택지구 예정지로 발표가 나더라"며 "이런 소문까지 나돌았을 정도면 개발정보를 사전에 입수한 공무원 등이 가족이나 지인 등의 명의로도 개발 일대의 토지를 매입했을 것"이라며 개발 정보를 공식 발표 이전에 입수할 수 있는 관련 권한자 모두를 대상으로 수사를 확대할 것을 촉구했다.  

 

▲ 대야미 공공주택지구 계획안     ©군포시민신문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3/19 [00:14]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군포시 공무원들이 투기를 방조할리가 없조... 이하늘 21/03/19 [09:25]
금정역 인근 재개발 예정 구역도 조사해 보면 군포시 공무원과 그 가족, 시의원 및 보좌관과 그 가족들 이 투기를 방조할 리가 없겠조.. 부동산에 물어보니 1~2년전 부터 평당 5천만원 이라는데 ... 그 전에 아니 지금도 누군가 투기를 하는 데 그게 누군가...지금 건축허가 제한으로 묶어 놓아 지정전 인데...재개발 지정되면 기름을 붓는격 군포시가 재개발 건축년한도 되지 않은 개성하이뷰 아파트를 재개발 구역으로 편입시키고 주변 상가 를 마구잡이로 포함시켜 건축법이나 재개발법을 위반하면서 까지 확대 지정하려는 건 그 저의와 배후 가 누구이며 무었일까.... 글구 재개발 조합의 불법행위(소유자 개인정보의 불법 수집 및 누군가의 협조...조합원 모집과정의 각종 불법 행위 등, 공무원들과의 의심스런 컨넥션)도 조사하여 더 이상 투기가 발 붙이지 못하도록 해 야 할 것이다... 한대희 시장도 취임후 금정역 인근 도시재생 3~4년 외치다가 지금와서 주민 제안 재개발 ... 군포시 가 재개발 조합의 당초 제안 구역을 임의로 확대 변경하여 현재 건축제한을 한게 주민 자율이냐.... 소가 웃는다. 수정 삭제
금정역 재개발도 조사하라 오인성 21/03/19 [15:33]
군포시 공무원들, 공무원들 가족과 친인척 명의로 투기한 사람들 오금 저리는 사람들 많겄네... 그러게 모라 했나 .. 조합에서 애초 재개발하겠다고 한 구역 이외의 지역은 ... 군포시나 시의회 관련자 들의 입김이 들어간 것인데 ... 그러면 거기는 당근 투기 의심 구역이다. 수정 삭제
투기는 엄단하기 바랍니다... 오하연 21/03/21 [12:24]
한시장님 내부 정보를 이용한 공무원의 사전 투기는 엄단해야 하며 합니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