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경기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보훈시설 4곳에 위문금, 위문품 전달
올해부터 보훈시설 종사자들을 위한 도지사 표창 수여, 총 5명 수상
 
이수리 기자   기사입력  2020/06/03 [08:26]

경기도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수원 보훈원(양로원, 복지타운)과 보훈요양원, 남양주보훈요양원 등 4곳에 위문금과 위문품을 전달했다. 

 

당초 도 관계자와 보훈단체 지부장들이 함께 하는 정담회가 예정돼 있었으나 코로나19 확산 상황 등을 고려해 도민 감사의 마음을 담은 위문금과 시설에서 필요로 하는 세탁기, 선풍기, 패드 등의 생활용 위문품을 전달하는 것으로 변경됐다. 

 

▲  경기도청 전경    © 군포시민신문

 

경기도는 올해부터 국가유공자와 보훈 가족을 따뜻한 정성과 마음으로 보살피고 있는 보훈시설 종사자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도지사 표창을 수여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총 5명이 첫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은 “외세의 침략에 맞서 국권을 회복하고, 자유와 평화를 지킨 순국선열들 덕분에 오늘날 우리가 편안한 삶을 살고 있다”며 “1,370만 경기도민을 대표해 시설에 계신 분들을 비롯한 많은 국가유공자의 호국정신과 희생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경기도에는 현재 전국에서 가장 많은 19만752명의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이 거주 중이며, 도는 보훈단체 및 대상자 지원을 위해 올해 약 271억 원의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6/03 [08:26]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