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경기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 새얼굴 디자인 창작단’ 구성
대학별 아이디어 수렴 전달 및 대표상징물 개발을 홍보하는 메신저 역할 수행
 
김나리 기자   기사입력  2020/06/02 [07:36]

새로운 대표상징물(GI: Government Identity) 개발을 추진 중인 경기도가 도내 대학교 디자인학과와 ‘경기 새얼굴 디자인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대표상징물 개발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경기 새얼굴 디자인 프로젝트’는 대표상징물에 대한 대학생들의 아이디어를 수렴할 수 있는 공공산학협력 프로그램으로 ▲도시브랜드 교육 ▲새로운 경기도 대표상징물(GI) 기본 디자인 출품 ▲출품작 심사 등으로 이뤄진다. 미래 경기도의 모습을 담은 대학생들의 다양한 디자인 아이디어는 새롭게 탄생할 경기도 대표상징물 개발에 소중한 밑거름으로 활용될 계획이다.  

 

도내 디자인학과가 있는 대학교 중 참여 의사를 밝힌 15개 대학 총 520여명이 참여하게 되며, 지난 4월 24일 열린 담당 교수 간담회를 시작으로 7월까지 3개월 간 진행된다. 

 

  경기 새얼굴 디자인 창작단 발대식 (사진=경기도)   © 군포시민신문

 

또한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대학생들 중 각 학교별 2~3명의 학생 대표들이 모여 ‘경기 새얼굴 디자인 창작단’으로 활동하게 된다. 총 31명으로 구성된 ‘경기 새얼굴 디자인 창작단’은 프로젝트가 진행되는 동안 전체 학생들을 보조하고 경기도 대표상징물 개발을 널리 홍보하는 메신저 역할을 맡는다. 이들은 지난 5월 15일 발대식을 가진 뒤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곽윤석 경기도 홍보기획관은 “새로운 경기도 대표상징물 개발에 도내 우수한 디자인 전공 대학생들이 참여하게 되어 큰 기대감을 갖고 있다”며 “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오랜 기간 사랑받을 수 있는 대표상징물 개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경기도 브랜드 개발 홈페이지(brand.gg.go.kr)를 통해 도민들과 소통하기 위한 ‘사진 참여 및 키워드 찾기’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또한 앞으로도 대표상징물 개발에 도민의 아이디어를 적극 반영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방침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6/02 [07:36]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