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전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선관위, 추석 앞두고 금품 및 음식물 제공행위 특별단속
21일부터 농협수협산립조합장선거 기부행위 제한...신고 포상금 최대 3억으로 상향
 
하담 기자   기사입력  2018/09/14 [09:04]

[군포시민신문=하담 기자] 군포시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 12일 “정치인 등이 추석명절인사를 명목으로 선거구민에게 금품을 제공하는 등 불법행위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며 특별예방과 단속활동에 들어간다고고 밝혔다.

 

군포시선관위는 정당, 국회의원, 지방의원, 지방자치단체장, 입후보예정자(조합장선거 포함), 조합 임직원 등이 법을 몰라 위반하는 일이 없도록 방문 면담과 서면 등의 방법으로 위반사례 예시를 안내하는 예방활동에 주력할 방침이다. 위법행위에 대해서는 고발 등 엄중하게 조치하고, 과열.혼탁이 우려되는 지역은 공정선거지원단 등 단속역량을 총동원할 예정이다.

 

군포시선관위는 내년 3월 13일에 실시하는 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의 기부행위 제한기간이 오는 21일부터 시작됨에 따라 관내 지역조합에 관련 규정을 안내하고, 깨끗하고 공정한 선거를 치를 수 있도록 요청하고 있다.

 

군포시선관위는 금품이나 음식물 등을 받은 사람에게 최고 3천만 원 범위에서 10배 이상 50배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금품 등을 제공받은 사람이 자수하는 경우에는 과태료가 면제된다. 또, 이번 조합장선거 신고포상금을 종전 1억 원에서 최대 3억 원으로 상향 지급할 계획이다.

 

군포시선관위는 “추석 연휴기간동안 선거법 위반행위 안내와 신고 접수체제를 유지한다”며 “선거법 위반행위를 발견하면 1390번으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 독자가 내는 소중한 월 1천원 구독료는 군포시민신문 대부분의 재원이자 올바른 지역언론을 지킬 수 있는 힘입니다. # 구독료: 12,000원(년간·면세)/계좌 : 농협 301-0163-7916-81 주식회사 시민미디어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9/14 [09:04]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늦가을 앞에서 천상병시인의 귀천을…
정스런 동료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