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국제 > 전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미디어생태학은 언론학과 생태학의 융합”
김동민 교수 새책 ‘미디어 연구에 대한 자연과학의 시각’ 발간
 
도형래 기자   기사입력  2018/05/29 [12:23]

[군포시민신문=도형래 기자] 김동민 단국대 커뮤니케이션학부 외래교수가 새책 [미디어 연구에 대한 자연과학의 시각]을 냈다.

 

▲ 김동민 교수의 [미디어 연구에 대한 자연과학의 시각]  (커뮤이케이션북스)

김동민 교수는 이 책에 대해 “자연과학이란 것도 사람이 파악한, 사람의 무늬가 새겨진 자연현상의 법칙이니 인문학”이라며 “전문주의의 길을 걸어왔지만 이제는 융합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동민 교수는 한일장신대학교 교수를 그만둔 후 자유로운 조건에서 자연과학을 공부했다. 김동민 교수의 책 [미디어 연구에 대한 자연과학의 시각]은 그가 평소 얘기했던 “언론정보학을 21세기형 융합 학문으로 전환해야 한다”는 신념이 잘 드러나 있다.

 

책 서문에서 김동민 교수가 “미디어생태학은 언론정보학과 생태학의 융합이어야 한다”고 선언하고 있는 것도 이러한 관점의 연장이다.

 

[미디어 연구에 대한 자연과학의 시각]은 전문주의 시대 이후  ‘학문의 교차로’라고 불리는 언론정보학이 '융합형 지식인의 시대'에 중심이 될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미디어연구에 대한 자연과학의 시각] 

지은이 김동민 / 출판사 커뮤니케이션북스 / 펴낸날 2018년 5월 25일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5/29 [12:23]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