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종교·건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 신종 코로나 접촉자 자가격리 해제
12, 14번째(부부) 확진자 경유 관내 의원과 친척 등
 
김정대 기자   기사입력  2020/02/10 [03:07]

군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12번, 14번째(부부) 확진자의 군포 경유에 따른 접촉자 123명의 자가격리 조치를 2월 9일 0시 해제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1일부터 자가격리 상태에 있었던 이들 123명은, 9일 자로 격리조치가 해제됨에 따라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게 됐다.

 

시는 그동안 확진자들이 접촉한 친척과 의료기관 방문시간대에 같은 공간에 있었던 접촉자들을 자가격리하고 담당 공무원을 지정하여 1:1 밀착 관리해왔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바이러스 사태가 지속되고 있는 만큼, 추가 환자 및 접촉자 발생 여부 등, 상황 추이를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기타 상세 정보는 군포시보건소 홈페이지(www.gunpo.go.kr/health/index.do)의 공지사항을 통해 알 수 있다. 

 

▲ 대책회의를 진행하고 있는 한대희시장과 시 관계자들 (사진=군포시청)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0 [03:07]   ⓒ 군포시민신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