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종교·건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 신종 코로나 접촉자 자가격리 해제
12, 14번째(부부) 확진자 경유 관내 의원과 친척 등
 
김정대 기자   기사입력  2020/02/10 [03:07]

군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12번, 14번째(부부) 확진자의 군포 경유에 따른 접촉자 123명의 자가격리 조치를 2월 9일 0시 해제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1일부터 자가격리 상태에 있었던 이들 123명은, 9일 자로 격리조치가 해제됨에 따라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게 됐다.

 

시는 그동안 확진자들이 접촉한 친척과 의료기관 방문시간대에 같은 공간에 있었던 접촉자들을 자가격리하고 담당 공무원을 지정하여 1:1 밀착 관리해왔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바이러스 사태가 지속되고 있는 만큼, 추가 환자 및 접촉자 발생 여부 등, 상황 추이를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기타 상세 정보는 군포시보건소 홈페이지(www.gunpo.go.kr/health/index.do)의 공지사항을 통해 알 수 있다. 

 

▲ 대책회의를 진행하고 있는 한대희시장과 시 관계자들 (사진=군포시청)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0 [03:07]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