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행정·정치·시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 12, 14 번째 확진자 경유… 비상근무
접촉자 1:1 관리 어린이집, 경로당 등 최대한 신속 방역
 
김정대 기자   기사입력  2020/02/03 [10:54]

군포시는 지역 내 일부 구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국내 12번째와 14번째 확진자 이동 경로에 포함되고, 질병관리본부에 의해 확진자와의 접촉자가 확인됨에 따라 지난 1일부터 전 직원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현재 시는 확진자들이 접촉한 가족과, 의료기관 방문 시간대에 같은 공간에 있었던 사람들의 명단을 확보해 6급 이상 공무원을 관리 담당으로 지정하여 1:1 밀착 관리하고 있다. 

 

특히 확진자 방문구역(친척 집, 의원, 약국 등)과 지역 운영택시에 대한 긴급 방역을 우선 완료했고, 지역 내 어린이집 257개소, 경로당 118개소, 주요 전철역 등 다중이용시설과 마을버스 등 대중교통에 대한 방역도 최대한 빨리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이전까지 군포에서는 의심환자가 9명 발생했으나 모두 음성으로 판정돼 보건소 주관으로 능동적 자가격리와 실시간 상태 확인 등 감염증 확산 예방조치를 취해왔지만, 확진자와의 접촉자가 발생하자 전 부서․직원 합동으로 대응하는 등 조치를 강화한 것이다.

 

각종 행사 개최를 취소․연기하고 있다. 2~3월로 예정된 약 30개의 행사를 취소 및 연기한 상태다.

 

한대희시장은 “12번째와 14번째 확진자의 군포지역 이동경로가 파악된 만큼 방역 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추가 피해 예방을 위해 시의 모든 인적․물적 역량을 총동원해 24시간 비상근무체제를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 진행될 시의 각종 조치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군포시청 홈페이지(https://www.gunpo.go.kr)에서 확진환자, 자가격리, 능동감시자의 현황과 확진자의 이동경로 등을 확인할 수 있다. 

 

▲ 군포 전철역 방역소독 (사진=군포시)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03 [10:54]   ⓒ 군포시민신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