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행정·정치·시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포시, 보행 약자 위한 ‘장수의자’ 설치
- 횡단보도 30개소에 시범 설치
 
김나리 기자   기사입력  2019/09/24 [07:33]
군포시가 지역 내 횡단보도 30개소에 어르신과 장애인 그리고 임산부 등 보행 약자를 위한 ‘장수의자’를 설치했다.
 

  장수의자 설치 모습(사진=군포시)  © 군포시민신문

보행 약자가 상대적으로 건너기 힘든 횡단보도의 길이가 긴 곳, 보행자 통행량이 많은 곳 등을 선별해 시범적으로 설치(신호등 또는 그늘막 기둥에 부착)한 장수의자는 평소 접혀 있어 사용자가 펼쳐서 이용해야 한다.
 
시는 보행 약자들이 신호등의 변화에 너무 연연하지 않고, 여유를 갖고 신호를 대기하거나 횡단보도 이용 후 쉬었다 가는 용도로 장수의자를 활용하면 혹시 발생할지 모르는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장수의자는 보행 약자들에게 휴식․대기 공간을 제공해 무단횡단이나 신호 위반 등을 방지함으로써 사고 가능성을 줄일 것으로 생각한다”며 “시민 우선 사람 중심의 안전․교통환경 조성을 지속해 추진, 점점 더 살기 좋은 군포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교통․안전 환경 개선을 통한 시민 편의 향상을 위해 내년에 50개소의 횡단보도에 장수의자를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
 
기타 더 자세한 장수의자 설치 관련 정보는 시청 재난안전과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9/24 [07:33]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