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교육·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진] 이른 봄이 찾은 수리산
 
도형래 기자   기사입력  2019/04/04 [14:03]

[군포시민신문=도형래 기자] 4일 오전 수리산을 찾았다. 

이른 봄이 수리산 겨울 옷을 벗껴내고 있다. 

물가 자리잡은 나무는 싹을 틔우기 위해 물을 한껏 머금었다.  

매화는 아직 그 여린 나무 잎을 틔우기도 활짝 폈다. 

높은 나무 그늘 사이로 드문드문 드는 햇볕을 받아 진달래가 얼굴을 내밀었다.  

 

 

▲ 수리산 등산로가 햇볕이 드는 틈 사이에 힘들게 꽃을 틔운 진달래     © 군포시민신문

 

▲ 수리산 도립공원 관리사무소 인근에 심어논 매화나무에 꽃이 만발했다.     © 군포시민신문

 

▲ 반월호수가 버들도 물을 머금로 초록빛을 드러내고 있다.     © 군포시민신문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04 [14:03]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잊지말아요, 세월호참사 5주기
[사진] 이른 봄이 찾은 수리산
[사진] 1919년 3월 31일 군포 독립운동만세 100주년 기념행사
정월대보름 맞이 속달동 지신밟기, 풍물한마당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