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 행정·정치·시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바른미래당 18일까지 공천 신청...‘늦었지만, 잰걸음’
김규상, 박노식 시의원 예비후보 등록
 
도형래 기자   기사입력  2018/04/18 [14:13]

[군포시민신문=도형래 기자] 바른미래당이 오는 18일까지 기초·광역 의원 공천을 받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이나 자유한국당 보다 늦었지만 6·13 지방선거 대응에 바쁘다. 

 

▲ 김규상, 박노식, 박미숙(왼쪽부터)     © 군포시민신문

 

바른미래당은 박미숙 시의원은 “아직 지역위원회가 구성이 더뎌 내가 관련 일을 도맡아 하고 있다”면서 “오는 18일까지 공천 신청을 받는다. 당에서 접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박미숙 시의원은 “경선자가 있는 곳은 원칙대로 경선을 하게 된다”고 말했다. 

 

현재 바른미래당 소속으로 광역위원으로 예비후보를 등록한 인사는 없고, 시의원 예비후보로 가 선거구에 김규상 (현)새마을지도자협의회 군포1동 회장, 나 선거구에 박노식 전 한국노총 중부지역부위원장(현 군포갑 수석부위원장) 등이 등록했다. 군포 라 선거구의 현직 시의원인 박미숙 의원 역시 재출마가 유력시되고 있다.

 


# 독자가 내는 소중한 월 1천원 구독료는 군포시민신문 대부분의 재원이자 올바른 지역언론을 지킬 수 있는 힘입니다. # 구독료: 12,000원(년간·면세)/계좌 : 농협 301-0163-7916-81 주식회사 시민미디어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4/18 [14:13] ⓒ 군포시민신문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